K LEAGUE ASSISTSTORIES

스스로를 잘 알아야 합니다



1. 본인 소개 및 K리그 드림어시스트에 참여하게 된 계기가 어떻게 되시나요?

안녕하세요 LYP축구센터 대표 이윤표라고 합니다. 좋은 취지의 K리그 드림어시스트에 선발돼서 너무 감사드리고, 아이들의 멘토가 될 수 있어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최선을 다해서 멘티 전현준 선수를 잘 가르치고 있고 저도 이렇게 잘 준비하고 있으니까, 많은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2. 축구는 멘토님 인생에서 어떤 의미인가요?

축구는 제 인생의 모든 것입니다. 아무래도 제가 밥만 먹고 한 것이 축구이고, 프로선수로서 오랫동안 잘 준비하고 뛰고 있었기 때문에 축구는 제 인생의 전부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3. 축구선수가 되기 위해서 어떻게 준비하면 될지, 중점적으로 신경 쓰고 노력했던 것은 어떤 것이었나요?

제가 어렸을 때는 사실 멘토가 있는 그런 시대가 아니었기 때문에, 그냥 무작정 열심히 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열심히만 하는 게 아니라 잘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잘해야 한다는 것은 자기가 부족한 점도 잘 알아야 하고 자기가 잘하는 점도 잘 알아서, 잘하는 점은 그 분야에서 더 잘하도록, 못하는 점은 더 보강해서 준비해야 더 좋은 선수로 발전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4. 모든 것을 포기하고 싶은 만큼 힘든 순간에 내가 나아갈 수 있게 도와주는 것이 있나요?

가족입니다. 가족들이 저를 위해서 항상 뒷받침을 해주시고 저를 응원해 주셨기 때문에, 저는 오로지 가족만을 위해서 축구를 했다고 할 정도로 살았습니다. 저는 제 모든 에너지의 힘은 가족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5. 멘토 또는 롤모델이 있었나요?

저희 부모님을 멘토로 생각합니다. 항상 제가 부족하거나 못하는 점에 있어서 저희 부모님이 많이 응원해주시고 많이 알려주셨습니다. 축구 쪽에 계시진 않았지만, 인생에서, 어떻게보면 축구도 인생의 하나의 작은 판이기 때문에, 저는 오히려 부모님을 멘토로 생각했습니다. 성장하면서 멘토로 생각했던 분은 저의 감독님들입니다. 프로에 있을 때 감독님들이 제 부족한 부분을 많이 알려주셨습니다. 


6. 본 프로그램의 멘토로서 희망하는 운영 방향이나 어떻게 멘토링을 진행하실 건가요?

이런 프로그램이 일회성이 아니라 다회성으로 많이 생겼으면 좋겠고, 이런 프로그램을 많이 알았으면 좋겠습니다. 이렇게 저처럼 은퇴한 선수뿐만 아니라 일반 선수들도 기회가 된다면 가르칠 기회도 생기고, 자기가 갖고 있는 경험을 많은 선수들에게 알려준다면 어린 선수들에게 자극도 될 수 있을 거에요. 또 어린 선수들이 그 이야기를 듣고 좀 더 발전적으로 축구를 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을 합니다. 그러면 한국 축구가 더 발전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7. 멘티와 유소년 꿈나무들에게 응원 한마디 

우선은 저를 이렇게 응원해주시고 선발해 주셔서 감사드리고, 유소년 선수들은 무엇보다 즐거웠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축구라는게 처음에는 즐거워서 시작했고, 일이 됐고, 직업이 됐지만, 힘든 직업입니다. 그럼에도 즐거움을 찾는 것이 저는 진짜 진정한 프로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저는 즐겁게, 오로지 즐겁게, 아프지 않고 부상 조심하면서 즐겁게 하길 바라겠습니다.

 
목록보기